본문 바로가기

자기계발서3

잔혹한 세상에서 살아남는 단 한가지 방법-자기문제는자기가푸는것 잔혹한 세상에서 살아남는 단 한가지 방법 (2016/12/30)다치바나 아키라 지음 /서수지 옮김 | 도어즈 | 초판 2011년 11월01일 이런 이런!! 저자가 일본인인데... 제목은 영어로 Only one method of survival in the cruel world. 속았지만, 빌린 게 아까웠다고 해야할까? 간독으로 읽어 내려갔다. 나름 독서하면서 자기가 느꼈던, 자신만이 명쾌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생각한 것을 전개하고 있지만, 그래서 어쩌라고? 종장을 두번은 더 읽어야 저자가 말하는게 앞에서 언급하며 풀어놓았던 ... 이미 공감했던 이야기 뿐이었고, 제안은 프랙탈!? (요약력이 부족하니 실제 책을 읽고 판단하시길 바랍니다.) - 책 내용이 나빠서 속았단 표현을 쓴게 아니라 , 일서인 경우 일본.. 2016. 12. 30.
소프트스킬 - 빨리 읽은 이유가 뭐지? 소프트스킬:평범한 개발자의 비범한 인생 전략 71가지 (2016/01/01)존 손메즈 지음/이미령, 김태곤 옮김 | 길벗 | 초판1쇄 2015.11.27 속는 셈치고, 구입 안했으니 (몇 년 도서관 빌려 읽는 모드라 ^^;) 그러고 보니 제목 너무 좌지우지 되는 경향을 경계(?) 해야할까? 표지 다음 페이지에 있는 "꾸준히 자기 계발에 힘쓰는 모든 개발자에게"란 글을 봤다면 잡지 않을 수 있겠다! 그냥 개발자 도서인줄 알았는데... 하지만 엉클 밥의 추천사는 ㅋ 읽어야 했다. geek 한 인생들에 일반인의 균형된 삶을 살아라는 애자일적인 추천글이었다. 시니컬하게 보면 소프트웨어 개발자가 읽을 자기계발서와 일반인의 계발서 차이있다는게 이상하겠지! 차이 없다고 보는 이유는 DOS 부터 windows 10 까.. 2016. 1. 8.
익숙한 것과의 결별 - 자신을 개혁한다는 것은... 익숙한것과의 결별(2000/04/03) 구본형 | 생각의나무 | 1999년 02월 출간 _______ 2020.04.03 코로나19 감염병 유행으로 이상하게 꼬여버린 2020년 3개월이란 시간에, 4월도 무참히 보내기는 싫어 개인프로젝트를 하기로 했다. 지금까지 쓴 리뷰를 정리하기로 쓰고 나서 다시 보면 쑥스럽고 그때 깊이가 삭제버튼을 누르게 하지만 그것보단 오타는 수정하고 선후가 이어지지 않는 내용은 정리하는 것으로... #개인프로젝트Start2020 여러 번 읽기 보다, 내 상황에 대한 자의식을 크게 가지게 된 계기가 된 책이라고 보는게 맞겠다. IMF 구제금융 정책이 나에게 가한 변화는 엄청나다. 이처럼 현재의 청춘들도 그런 시기가 있겠지! 다만, 거기에서 오롯이 나에게 집중하고 내가 하고 싶은 일.. 2000. 4. 3.